게이 부부, 다문화 등 다양한 현대 미국 가정의 모습을 그린 드라마로 가족이 함께 나아가야 할 방향을 그리고 있다.